OTTL.net

2006.06.11 03:23   Blue Circle
Blue Circle   I am
어렸을때부터 나를 표현 하는 것에는 익숙하지 않았던 것 같아
내가 지금 어떤 기분인지, 나의 의견은 무엇인지 내 감정은 어떤지...
집안 분위기가 대화를 많이 하지 않는 분위기여서 그런가...
그냥 말을 하지 않아도 다 알고 있으려니... 지레 짐작만 하고 다 알아주려니 하고 말야
그러다보니 오해를 많이 하게 되고...
물론 가족끼리는 말을 안해도 다 이해해 주긴 하지.
하지만 그 나쁜습관(!)이 밖에서까지 이어진다는게 문제지.
많이 고쳐진 것 같기도하고 아닌 것 같기도 하고
대화는 많으면 많을수록 좋다는 것은 인정을 하긴 하지만
의미 없는 지껄임으로인한 피곤함은 정말 싫거든.


'M* > I am'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나를 공식에 대입해서 생각하지 말라구.  (0) 2006.09.06
단지 조금 높은 언덕일뿐  (0) 2006.08.31
The Political Compass  (0) 2006.08.10
I am  (0) 2006.06.11
낮은 언덕에 올라..  (0) 2002.06.14
, ,  TAG 
<< prev   1 2 3 4 5    next >>
우유졸라비싸  Policy Match Error  I am  Social Commerce  音...我樂~!!  Blah Blah  더 로드  Google  소셜커머스  매일우유  영화  티켓몬스터  그루폰  영화 더로드  짝퉁엠씨더맥스  투표  무제  미운오리새끼  블로그  Activity on this account  The Road  Groupon  거짓말쟁이  여론조작  하루권장섭취량  구글  Day by Day  정책일치오류  티몬  더로드  
RSS

Today 18 / Yesterday 333 / Total 190,236
copyright @2003 - 2007 OTTL.net All rights reserved
powered by tattertools.com /powring /me